정인선, 조보아 이어 '골목식당' 새 MC 확정..4월 중 첫 방송

  • [시민방송]
  • 입력 2019-10-01 17:39
  • |
  • 수정 2019-10-02 11:04

글자크기

[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배우 정인선이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새 MC로 확정됐다.

정인선은 앞서 '백종원의 골목식당' 인천 신포시장 청년몰 편에서 배우 김민교와 함께 '붐업요원'으로 활약하며 인연을 맺은 바 있다. 당시 정인선은 발 빠른 순발력과 긍정 에너지로 요리와 서빙을 완벽하게 해냈고, 지켜보던 백종원마저 "정말 잘한다. 칭찬해주고 싶다"며 감탄한 바 있다.

정인선이 예능 프로그램 고정 MC를 맡은 건 사실상 처음인 만큼 시청자들은 정인선의 색다른 모습들을 지켜볼 수 있게 됐다. 전 MC였던 조보아가 '맛없슐랭' 캐릭터로 사랑받았기에 정인선은 어떤 활약을 보여줄지 기대가 모아진다.

연출을 맡고 있는 정우진 PD는 "정인선의 시원시원한 성격과 러블리한 매력이 '백종원의 골목식당'에 새로운 활력소가 될 것"이라며 새 MC 정인선에 대한 믿음을 드러냈다.

정인선은 '거제도 편' 이후 진행될 촬영분부터 백종원, 김성주와 MC 호흡을 맞추며, 4월 중 시청자들과 만날 예정이다.

한편, 오늘(13일) 방송되는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는 거제도 특산물을 활용한 '백종원표 거제 김밥'이 공개된다. 오늘 밤 11시 10분 방송.

supremez@sportschosun.com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 3,000원
  • 5,000원
  • 1만원
  • 3만원
  • 5만원

시민방송 기자 simintv@simintv.net

<저작권자 © 시민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시민방송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300

총 의견수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