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현준, 다둥이 아빠 합류…"기적같이 찾아온 아이"

  • [시민방송]
  • 입력 2021-03-19 10:03
  • |
  • 수정 2021-03-19 10:04
글자크기

 

신현준, 다둥이 아빠 합류…"기적같이 찾아온 아이"
신현준
[북퀘이크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이정현 기자 = 배우 신현준(52)이 셋째를 기다리고 있다.

    신현준은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우리 가족은 그동안 참 힘든 시간을 보냈다"면서 그때 우리 가족에게 너무나 큰 선물을 줬다. 아빠와 엄마는 이루 말할 수 없이 감사했지만, 또 한 편으로는 아이에게 너무나 미안했다"고 소식을 전했다.

    그는 "어려운 시기에 기적같이 찾아온 선물 같이 아이. 좋은 소식 늦게 전하게 돼 아빠 마음이 아프다. 아내의 순산과 아이의 건강을 위해 기도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신현준은 부인 김경미(41) 씨와 2013년 결혼해 두 아들을 뒀다.

    신현준은 지난해 7월 전 매니저에 의해 '갑질'과 프로포폴 투약 의혹 등에 휘말려 법정 공방이 벌어졌으나 혐의없음으로 불기소 처분을 받았다.

   연합뉴스 제공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 3,000원
  • 5,000원
  • 1만원
  • 3만원
  • 5만원

시민방송 기자 simintv@simintv.net

<저작권자 © 시민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시민방송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300

총 의견수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