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김어준에 "천재적 재능 절정기…박수칠 때 떠나라"

  • [시민방송]
  • 입력 2021-04-26 09:18
  • |
  • 수정 2021-04-26 09:19
글자크기

 

홍준표, 김어준에 "천재적 재능 절정기…박수칠 때 떠나라"
[연합뉴스 자료사진]
김어준 언론인

[연합뉴스 자료사진]


무소속 홍준표 의원은 24일 방송인 김어준 씨를 향해 "박수칠 때 떠나야 한다"고 말했다.

    홍 의원은 SNS에서 "B급 언론인으로서 지금 최고 절정기를 맞고 있다. 김어준답게 현명하게 처신해주실 것을 기대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홍 의원은 김씨에 대해 "비범한 사람이고 보통 사람과 다른 역발상을 하는 천재적 재능이 있다는 것은 분명하다"고 평가했다.

    그러면서 "세상을 발아래로 내려다보고 자기가 설정한 기준에 따라 강변하는 모습은 예나 지금이나 달라지지 않았다"며 "예전에는 그것이 김어준의 매력이었지만, 지금은 그것이 반감만 갖게 하는 요인"이라고 지적했다.

    홍 의원은 20여년 전 한겨레신문 객원기자였던 김씨와 처음 만난 뒤, 김씨의 방송에 고정 게스트로 출연하는 등 오랜 기간 인연을 맺었다고 전했다. 김씨의 대중적 인지도를 높여줬던 팟캐스트 방송 '나는 꼼수다'에 출연한 사실도 언급했다.

    홍 의원은 "요즘도 가끔 안부 전화를 주고받는다"며 "노골적으로 색깔을 드러내고 방송을 시작하면서부터는 그의 방송에는 나가지 않는다"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자료 제공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 3,000원
  • 5,000원
  • 1만원
  • 3만원
  • 5만원

시민방송 기자 simintv@simintv.net

<저작권자 © 시민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시민방송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300

총 의견수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