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5월 22일(수요일)

회원가입

광명시, 시민 목소리로 탄소중립 정책 완성도 높인다 지구의날 맞아 시민 참여하는 기후회의 열어

  • [시민방송뉴스통신]
  • 입력 2024-04-23 13:12
  • |
  • 수정 2024-04-23 13:28
  • |
  • 조회수 9,188회
글자크기

광명시, 시민 목소리로 탄소중립 정책 완성도 높인다 지구의날 맞아 시민 참여하는 기후회의 열어 

-2024.04.23 남인애 기자- 

- 22일 광명시 기후회의 개최… 전문가와 시민 등 100여 명 참석
- 시민 목소리를 통해 정책을 개발하고 확장하는 ‘청책토론회’ 첫 번째 회의
- ‘전국 최초’ 조례 개정 통해 시민 의견 수렴하는 ‘기후회의’ 개최 근거 마련
- 박승원 시장 “탄소중립 정책은 시민 참여를 통해 지속가능하게 추진돼야” 강조

광명시(시장 박승원)가 시민 목소리를 반영해 탄소중립 정책 완성도를 높이기 위한 기후회의를 성공적으로 개최했다고 22일 밝혔다.

시는 이날 오후 시청 대회의실에서 시민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광명시 기후회의’를 열었다.

기후회의는 광명시 탄소중립 정책과 성과를 시민에게 공유하고 시민의 정책 참여를 이끌어내기 위한 것으로, 시민의 목소리를 경청하고 정책을 개발하고 확장하기 위해 시가 도입한 ‘청책(聽)책 토론회’ 첫 번째 회의로 기획됐다. 특히 이날 회의는 제54주년 지구의날을 맞아 추진돼 의미를 더했다.

시민이 직접 참여해 토론하고 의견을 수렴하는 기후회의를 조례에 명시해 개최하는 것은 광명시가 전국 최초이다. 시는 이를 위해 지난 4월 ‘광명시 기후위기 대응을 위한 탄소중립ㆍ녹색성장 조례’에 관련 조항을 신설한 바 있다.

이날 박승원 시장은 지난해 7월 ‘광명시 2050 탄소중립 비전 선포식’에서 발표한 ‘탄소중립 추진 100개 과제’의 추진 과정을 소개하고 “오늘 기후회의는 100개 과제를 비롯해 광명시의 탄소중립 정책 과제를 시민과 함께 점검하고 수정, 보완하기 위한 자리이다”라며 “오늘 회의에서 나온 시민들의 과감한 비판과 의견을 수렴해 탄소중립 정책을 완성해 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다음 세대를 위한 기후 대응과 탄소중립 정책은 시민의 참여를 통해 중단없이 지속가능하게 추진되는 것이 중요하다”며 시민의 적극적인 정책 참여를 독려했다.

박 시장 발표에 이어 박연희 이클레이
 한국사무소장은 ‘탄소중립과 이행을 위한 파트너십’을 주제로 발표하고, 참석자들과 탄소중립 사회로의 전환을 위한 민·관의 역할에 대해 논의했다.
이어 광명시 탄소중립 녹색성장위원회 위원들은 광명시와 시민이 함께 만들어 온 탄소중립 정책 방향에 대해 심도 있는 토론을 진행했다.

마지막으로 시민 의견을 듣는 ‘광명시민의 목소리’ 순서에서는 시민들이 탄소중립 정책에 대한 제안과 질문을 하고 이에 대해 광명시장과 전문가들이 답변하는 시간을 가졌다.

참석한 시민들은 평소 궁금했던 시 정책에 대해 현장에서 즉시 답변받는 소통을 통해 시정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 정책 참여 의지를 다지는 기회가 됐다고 평가했다.
시는 이날 첫 번째 기후회의를 시작으로 앞으로 매년 기후회의를 열어 시민들에게 그동안의 정책성과를 공유할 계획이다.

아울러 오는 8월 ‘광명시 탄소중립 녹색성장 기본계획’이 마무리되면 구체적인 온실가스 감축량을 포함한 정량적인 관리시스템을 통해 전문성을 확보할 예정이다.

한편, 시는 지난 2017년 시민들과 처음 뜻을 모아 에너지기획단을 구성한 것을 시작으로, 지방자치단체 최초로 기후에너지 전담부서를 신설하고 시민들이 일상에서 탄소중립을 실천할 수 있도록 다양한 캠페인과 교육을 추진 해왔다.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 3,000원
  • 5,000원
  • 1만원
  • 3만원
  • 5만원

남인애 기자 naminal4887@daum.net

<저작권자 © 시민방송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인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300

총 의견수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지방자치더보기

[지차제 탐방] 이현재 하남시장 인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