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NEWS
  • 편성표
  • 온에어
  • 오프라인매장

NFT 마켓플레이스 '탑포트' 베타 서비스 개시

  • [시민방송]
  • 입력 2022-08-03 11:29
  • |
  • 수정 2022-08-03 11:31
글자크기

 

SKT, NFT 마켓플레이스 '탑포트' 베타 서비스 개시

8:45

간송메타버스뮤지엄 등 작품 3천여점 공개…원화로 구매 가능

탑포트 사이트

[탑포트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SK텔레콤[017670]은 대체불가토큰(NFT) 발행자와 구매자를 연결하는 큐레이션형 NFT 마켓플레이스 '탑포트'(TopPort)의 오픈 베타 서비스를 개시했다고 3일 밝혔다.

탑포트라는 이름은 '내 취향의 NFT를 찾아 떠나는 여행의 시작점으로서의 항구(포트)'를 의미한다고 SKT는 설명했다.

SKT는 탑포트를 통해 NFT 전문작가에게 NFT 컬렉션 구성부터 NFT 발행(민팅)과 커뮤니티 관리까지 다양한 기능을 제공한다. 전문지식이 없는 구매자도 지갑을 만들어 NFT 작품을 구매할 수 있도록 돕는다.

탑포트에는 이날 기준 간송메타버스뮤지엄과 영실업 등 대형 콘텐츠 제작사와 'kdk'라는 작가명으로 활동하는 김도균 서울예대 교수 등 국내 정상급 NFT 작가 20여 명의 작품 3천여 점이 공개됐다고 SKT는 밝혔다.

탑포트는 윈도우·Mac OS·안드로이드·iOS(애플) 등 다양한 PC·모바일 운영체제(OS)와 크롬·사파리·엣지 등 여러 브라우저에서 이용할 수 있다.

탑포트 참여 주요 발행자

[SK텔레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또 탑포트 플랫폼 내에서 블록체인 네트워크를 통해 직접 NFT 작품 민팅을 할 수 있으며, 구매 역시 원화로 간편하게 할 수 있다고 SKT는 설명했다.

SKT는 암호화폐로 NFT를 구매해야 했던 기존 마켓플레이스보다 구매 절차를 대폭 간소화했다고 강조했다. 또 '웹3' 지갑 서비스를 도입해 사용자의 개인 키를 저장하지 않으면서도 키 분실 시 복구를 지원하는 등 편의성과 안전을 모두 고려했다고 SKT는 덧붙였다.

향후 SKT는 'NFT 선물하기'와 경매 방식의 거래, 크리에이터와 구매자 간 교류를 위한 커뮤니티 서비스 강화 등을 통해 탑포트를 활성화할 예정이다.

오세현 디지털 에셋 CO(컴퍼니) 담당은 "NFT 마켓플레이스는 사용자가 모든 데이터를 직접 소유하고 관리하는 웹3 시대의 대표적 서비스"라면서 "SKT는 앞으로도 웹3 시장에 대응하기 위해 지속해서 서비스를 개발하고 발전시키겠다"고 밝혔다.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 3,000원
  • 5,000원
  • 1만원
  • 3만원
  • 5만원

남성준 기자 dhjnewss@naver.com

<저작권자 © 시민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성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300

총 의견수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