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NEWS
  • 편성표
  • 온에어
  • 오프라인매장

연세대 연구진 '입모양으로 음성인식' 시스템 개발

  • [시민방송]
  • 입력 2022-10-06 10:51
  • |
  • 수정 2022-10-06 10:53
글자크기

 

연세대 연구진 '입모양으로 음성인식' 시스템 개발

 

"청각장애인 수화 대신 의사소통 가능"

연세대 연구진, 청각장애인 위한 침묵형 음성인식 시스템 개발

(왼쪽부터) 연세대 유기준, 황도식 교수, 강홍구 교수 전기전자공학과 교수 [연세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실제 음성 없이 입 주변 피부 움직임만으로 하고자 하는 말을 인식하는 시스템이 개발돼 청각장애인 의사소통에 활용될 수 있을 전망이다.

6일 연세대에 따르면 전기전자공학과 유기준·황도식·강홍구 연구팀은 세계 최초로 단결정 실리콘 기반 고성능 피부 부착형 스트레인 게이지(이완과 수축을 측정하는 센서)와 딥러닝 기반 스트레인-단어 변환 알고리즘을 결합한 침묵형 음성인식 시스템을 개발했다.

침묵형 음성인식 시스템은 실제 음성 없이도 얼굴 피부의 움직임을 효과적으로 분석해 단어를 최대 90%의 정확도로 분류한다.

청각·언어소통 장애인이 입모양만으로도 소통이 가능하게 할 뿐만 아니라 군경의 전시·작전 상황과 보안시스템에도 적용될 것으로 보인다.

연구팀은 "장애인이 수화를 사용하지 않고 입 모양 움직임의 학습을 통해 의사소통을 할 수 있게 한 신개념 플랫폼"이라며 "장애인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이번 연구는 삼성미래기술육성사업의 지원을 받아 수행됐다.

연구 결과는 세계적 학술지인 '네이처 커뮤니케이션스(Nature Communications)'에 이달 3일 게재됐다.

침묵형 음성인식 시스템 개요

[연세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 3,000원
  • 5,000원
  • 1만원
  • 3만원
  • 5만원

남성준 기자 dhjnewss@naver.com

<저작권자 © 시민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성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300

총 의견수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